광고
광고

지역 중소병원 역할·미래 생존전략 모색

대한병원장협의회, 4월 14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서 춘계학술대회 개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3/15 [08:59]

지역 중소병원 역할·미래 생존전략 모색

대한병원장협의회, 4월 14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서 춘계학술대회 개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4/03/15 [08:59]

【후생신보】  의료AI 등 최신 임상 업데이트, 지역 현지조사, 현지확인, 실손보험 현황 등 지역 중소병원의 역할 및 생존 전략에 대해 모색하는 학술대회가 열린다.

 

대한병원장협의회(회장 이상운 경기 일산중심재활병원장)는 2024 춘계학술대회를 4월 14일(일) 오전 8시 30분부터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 컨벤션홀 4층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학술대회는 ‘지역 중소병원 역할정립과 미래생존전략’을 주제로 열리는 만큼, 서울이 아닌 지방에서 개최하는 것으로 기획됐다.

 

이상운 회장은 “의대정원 확대와 필수의료 패키지 정책이라는 유례없는 광풍이 휩쓰는 현실에서 의료계의 위기감은 더욱 커져가고 있다”며 “그러나 지방의 1차, 2차 의료기관 등 중소 의료기관이 이대로 머무를 경우 더욱 큰 위기가 찾아오는 만큼 이 위기를 기회로 되살리기 위해 학술대회의 타이틀을 ‘지역 중소병원 역할정립과 미래생존전략’으로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 회장은 “요즘의 세태는 정치, 경제, 사회를 막론하고 한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불확실성의 시대에 놓여 있다”며 “이번 춘계학술대회는 중소 병원장을 비롯한 모든 지역 의사 들이 불확실성 시대에 생존할 수 있도록 지역 의료의 역할과 미래생존전략, 의료AI 등 최신 임상 업데이트, 지역 현지조사, 현지확인, 실손보험 현황에 대한 집중분석 등 모두가 관심이 가는 핫한 주제로 각계 각 층의 최고의 전문가들로부터 조언과 노하우를 듣는 것으로 기획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 의료 최일선에서 자신만의 방법으로 고군분투 하고 있는 모든 의사들에게 경의를 표하며 이번 학술대회가 이 어려운 환국을 극복하는 열쇠 중 하나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A와 B룸으로 나누어 진행되는 이번 학술대회 A룸에서는 ‘지역 중소병원의 문제점’을 주제로 ▲중소병원의 감염관리(이재갑 한림대 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지역중소병원의 미래:지속 가능한 의료시스템 구축을 위한 발전 전략(정성훈 보건복지부 보험급여과 과장) ▲지역 중소병원의 현실과 지속 가능한 지역 의료 시스템 구축을 위한 제언(이상운 대한병원장협의회 회장 겸 일산중심재활병원 병원장) ▲우리나라 미래 지역 의료 시스템 전망 및 제언(이진한 동아일보 의학전문기자) ▲ 실손보험 관련 의료분쟁 사례 고찰(최청희 법무법인 CNE 대표변호사)이 발표된다.

 

이어 ‘2024년 이후의 변화’를 주제로 ▲건강보험공단 현지 확인 결과 분석(조순주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본부 요양기관지원부장) ▲심사평가원 현지 조사 결과 분석(양맹엽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광주전남본부 심사평가부장) ▲2024년 선별집중심사, 현지조사 올바른 대응(김종민 민병원 대표원장 겸 대한의사협회 보험이사) 등의 발표가 이어진다.

 

이와함께 최신 임상 강의 위주로 기획된 B룸에서는 ▲비만약물치료의 최신지견(강지현 건양대병원 가정의학과) ▲유전자 검사의 임상적 활용(이시영 지니너스 팀장) ▲유전자세포치료의 임상적용을 위한 현주소(김정훈 서울대병원 안과) ▲의료 AI의 가능성과 한계, 그리고 대응방안(신택선 미래전략AI연구소 대표) ▲MEDICAL AI, 20가지 활용 기술과 적용 분야(박양동 서울패밀리병원 대표원장) ▲영상판독에서의 AI 활용(이형선 루닛 암 검진 그룹 한국 사업 개발 이사) 등 최신 임상에 대한 강연이 선보인다.

 

한편 이번 학술대회 참석자에게는 의협 연수평점 5점(필수 2평점)을 부여한다. 사전등록은 4월 10일 자정까지 2024년 대한병원장협의회 춘계학술대회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