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임상병리사협회, AI시대 미래영역 확장 ‘앞장’

(주)페르소나에이아이와 MOU, AI 기반 챗봇 도입 회원에게 신속·편리한 응대 서비스 제공

이상철 기자 kslee@whosaeng.com | 기사입력 2024/06/24 [09:02]

임상병리사협회, AI시대 미래영역 확장 ‘앞장’

(주)페르소나에이아이와 MOU, AI 기반 챗봇 도입 회원에게 신속·편리한 응대 서비스 제공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4/06/24 [09:02]

▲ 페르소나에이아이 유승재 대표(좌)와) 대한임상병리사협회 이광우 협회장이 업무협약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후생신보】  사단법인 대한임상병리사협회(협회장 이광우)가 AI 시대에 발맞춰 미래 영역 확장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임상병리사협회는 지난 20일 회관 5층 대회의실에서 (주)페르소나에이아이(대표 유승재, 이하 페르소나AI)와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임상병리사협회는 페르소나AI에서 제공하는 AI 기반 챗봇을 도입해 임상병리사 회원에게 신속하고 편리한 응대 서비스를 제공해 만족도를 높이고자 한다. 추후에는 AI 기반 콜봇 서비스 또한 제공할 예정이다.

 

이광우 협회장은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을 활용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는 빠르게 변화한다”며 “의료계 역시 4차 산업 기술과 헬스케어가 결합된 디지털 헬스케어 시대를 맞이한 만큼 이번 업무협약을 필두로 임상병리검사의 디지털화 등 의료계 변화에 적극 대처하여 임상병리사의 미래영역을 확장하기 위해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페르소나AI는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엔진을 기반으로 인공지능컨택센터(AI Contact Center)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다.

 

특히 질문 의도를 정확하게 파악해 빠르게 대응하는 AI 콜봇 및 챗봇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