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입센코리아, ‘한국신장암환우회’와 토크 이벤트 개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6/20 [14:22]

입센코리아, ‘한국신장암환우회’와 토크 이벤트 개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6/20 [14:22]

▲ 입센코리아가 ‘세계 신장암의 날’을 기념해 한국신장암환우회와 토크 이벤트를 개최하고, 신장암 투병 및 생활 환경에 대한 환자들의 생각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우측부터 한국신장암환우회 백진영 대표, 조재혁 환우, 입센코리아 윤성은 대외협력 상무).

【후생신보】글로벌 중견 제약바이오 기업인 입센코리아(대표 : 오드리 슈바이처)가 20일 ‘세계 신장암의 날(World Kidney Cancer Day)’을 맞아 한국신장암환우회(대표 : 백진영)와 토크 이벤트를 개최했다.

 

‘세계 신장암의 날’은 전세계적으로 질환 인식을 제고하고, 신장암 환우와 보호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정보 공유를 위해 기념하는 날로, 국제신장암연합(IKCC)이 주도하고 있다.

 

올해 테마인 ‘경청(Listening)’에 맞춰 마련된 이번 토크 이벤트에서는, 한국신장암환우회 백진영 대표와 신장암 환우 조재혁 씨가 참석, 국내 신장암 투병 및 생활 환경에 대한 환자들의 생각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백진영 대표는 “신장암은 발병률 측면에서 10대 암인데도 국내에서 상대적으로 질환에 대한 인식이 낮은 편으로, 환우와 가족들에 대한 가족, 직장, 지역사회 등의 이해와 정서적인 지지가 매우 절실한 상황”이라고 밝히고, “특히 신장암 치료에서 환자와 가족의 재정적 부담을 낮출 수 있는 사회적 논의가 활발해 졌으면 한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입센코리아 항암제 및 희귀질환 사업부 총괄 심정환 상무는 입센의 기업철학이 ‘환자와 사회에 대한 집중(Focus on Patients and Society)’이라고 소개하고, “신장암 환우분들에 대한 지속적인 이해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우리 사회가 신장암 환우과 보호자들을 위해 더 나은 선택을 해 나갈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