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인바디, 전 직군 해외 파견…글로벌 비즈니스 디벨로퍼 모집

100명 규모로 15일부터 28일까지 접수…34개 부문 신입 및 경력 채용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4/15 [09:30]

인바디, 전 직군 해외 파견…글로벌 비즈니스 디벨로퍼 모집

100명 규모로 15일부터 28일까지 접수…34개 부문 신입 및 경력 채용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4/04/15 [09:30]

【후생신보】  인바디가 해외 근무를 꿈꾸는 글로벌 인재를 대규모 채용한다.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주)인바디(각자대표 차기철, 이라미)가 100명 규모의 ‘글로벌 비즈니스 디벨로퍼(Global Business Developer)’ 채용을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채용 분야는 ▲전자(연구개발·디지털프로그램) ▲기계설계(연구개발·품질) ▲CS(국내·해외) ▲글로벌 기술지원 ▲구매 ▲서비스망 관리 ▲품질기술(전자·기계) ▲UX(디지털케어) ▲AOS(Android Operation System) ▲데이터사이언스 ▲임상(국내·해외) ▲AI 연구 ▲영업(국내·해외) ▲마케팅 ▲제조관리 ▲인허가 ▲규격시험 ▲해외 PR ▲영상편집 ▲SW PM(Software Product Manager) ▲사업개발 ▲광고디자인 ▲법무 ▲회계 ▲글로벌 사업지원 ▲인사 ▲공인노무사 등 총 34개 부문이며 직무에 따라 신입 및 경력을 각각 채용하고 서울 강남구 논현동 본사 혹은 천안 공장에서 근무를 시작하게 된다.

 

이번 채용은 인바디가 창립 이후 최초 실시하는 채용 방식으로 입사 후 직무 관계없이 역량 및 성과 평가 등을 종합해 인바디 해외 법인, 지사, 그 외 시장 개척이 필요한 국가로 파견한다. 해외 파견 확정 시 업무 역량 강화 트레이닝 및 어학교육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인바디는 매출의 78%가 해외에서 발생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대한민국 본사를 비롯해 미국, 일본, 중국, 유럽(네덜란드). 아시아(말레이시아), 인도, 멕시코 등 해외 12개 현지 법인을 기반으로 해외 사업을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미국 동부 필라델피아에 BWA(Body Water Analyzer)법인을 새롭게 설립해 메디컬 영역으로의 글로벌 사업 저변 확대의 초석을 다졌으며 호주법인, 싱가포르 법인이 문을 열었다. 올해는 베트남법인 설립이 예정돼 있다.

 

서류 접수는 4월 15일부터 28일 23시 59분까지 인바디 공식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전형 절차는 직무마다 상이한 가운데 서류전형 이후 필기시험은 기계설계, 전자개발 직무에 한해 진행되며 SW 개발 및 데이터사이언스 직무 지원자는 1차 면접 시 코딩테스트를 병행한다. 그 외 직무 지원자는 서류 전형 이후 1차, 2차 면접을 거쳐 2개월 인턴 평가 이후 정식 채용될 예정이다.

 

류승모 부사장(인재개발그룹)은 “세계 시장에 도전할 역량 있는 우수인재를 채용해 체계적으로 양성해 더 많은 국가에 인바디의 우수한 제품 판매를 확대하는 것은 물론 직원들의 성장과 발전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인바디 규모의 ‘글로벌 비즈니스 디벨로퍼’ 채용에 대한 문의사항은 카카오톡 계정 및 인바디 인사팀 대표 메일, 공식 채용 홈페이지 내 문의사항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