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대 구로 문두건 교수, 남성과학회서 ‘최우수구연상’ 수상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4/03 [09:56]

고대 구로 문두건 교수, 남성과학회서 ‘최우수구연상’ 수상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4/03 [09:56]

▲ 고려대 구로병원 비뇨의학과 문두건 교수(右)가 대한남성과학회에서 최우수구연상 수상했다. 

【후생신보】고대 구로병원 비뇨의학과 문두건 교수 연구팀(비뇨의학과 문두건, 조선범, 안순태)이 지난달 30일 개최된 ‘대한남성과학회 41차 학술대회’에서 ‘최우수구연상’을 수상했다.

 

연구팀은 ‘변형한 격자 절개 및 콜라겐 플리스를 활용한 음경백막 봉합방식을 적용한 페이로니병 수술 추적관찰’이라는 주제의 연구결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두건 교수는 “음경백막의 결절로 인한 페이로니병 환자에서 길이단축과 변형이 심한 경우에는 수술 치료효과가 낮았으나, 변형한 격자 절개 수술법 시행 후 3-5년간 추적한 결과 심한 변형과 길이단축도 회복되었고 환자만족도도 높았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아·태성의학회 회장 및 아시아 음경수술학회 회장으로서 심각한 음경 요도기형손상 환자에 적합한 수술치료법의 개발을 위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문두건 교수, 남성과학회, 고대 구로병원, 비뇨기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