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365mc, 함께 계단 걸으며 모은 온기 나눔

‘아트건강계단’으로 조성된 기부금을 사랑의열매 전달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2/01 [08:52]

365mc, 함께 계단 걸으며 모은 온기 나눔

‘아트건강계단’으로 조성된 기부금을 사랑의열매 전달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4/02/01 [08:52]

【후생신보】 비만클리닉 지방흡입 특화 의료기관 365mc와 서울교통공사가 지난달 30일 서울 지하철 7호선 강남구청역에 설치한 ‘아트건강계단’으로 조성된 기부금을 사랑의열매에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강남구청역에서 든든히 자리를 지키고 있는 아트건강계단은 지난 2017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365mc 의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시민 한 명이 계단을 이용할 때마다 365mc가 20원씩 기부금을 적립한다. 현재까지 누적 이용자 수는 약 343만 7000여 명으로, 지난해에는 총 55만 6008명이 참여했다.

 

양 기관은 매년 누적된 기부금을 통해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다양한 기부 캠페인을 전개해왔다. 서울적십자사를 통한 위기가정 긴급 의료비 지원, 서울문화재단을 통해 전동휠체어 충전소 설치사업 및 장애예술인 예술활동 지원 등이 대표적이다. 올해는 지난 1년간 누적된 기부금 1112만 160원을 사랑의열매에 전달, 국내 취약계층 고도비만 환자의 치료비를 지원하는 데 사용할 계획이다.

 

㈜365mc 김남철 대표이사는 “올해는 이웃을 위해 함께 걸어주신 시민들의 마음을 365mc 가 기부금으로 환산해 치료가 필요한 고도비만 환자들을 돕는 데 쓰기로 결정했다”며 “비만으로 인한 성인병 등 각종 질환으로 고통 받고 있지만 경제적 어려움에 처해 치료를 받지 못하는 이들에게 치료 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이사는 이어 “아직까지도 우리 사회는 비만을 심각하게 인식하고 있지 않는 분위기이지만 비만은 성인병 등 각종 질병의 발병율을 높여 위험하며, 특히 고도비만 환자의 경우 이미 건강이 악화된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이들이 실질적인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우리 모두가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마해근 서울교통공사 홍보실장은 “시민들의 한걸음 한걸음이 모여 조 성된 기부금을 저소득 취약계층 치료비를 위한 사업에 지원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아트건강계단 많은 이용 부탁드리며, 서울교통공사는 약자와 동행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ESG경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1년간 오직 비만하나에 집중해 온 365mc는 ‘온 세상에 사랑과 나눔’이라는 비전을 토대로 다양한 기부활동에 나서고 있다. 이익의 10%를 사회에 환원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기부한 누적 기부금은 44억원을 돌파했다. 최근에는 이같은 공로를 인정 받아 ‘제18회 대한민국사회공헌대상’ 시상식에서 사회공헌대상부문 대상에 선정돼 정부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365mc, 비만, 지방흡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