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감염에서 항체 형성까지 5분내 확인 가능

앱솔로지, 체외진단 플랫폼 ‘ABSOL’ 관심…대형장비 대비 가격·기술력·편의성 탁월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1/06/16 [10:09]

코로나19 감염에서 항체 형성까지 5분내 확인 가능

앱솔로지, 체외진단 플랫폼 ‘ABSOL’ 관심…대형장비 대비 가격·기술력·편의성 탁월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1/06/16 [10:09]

【후생신보】 코로나19 감염여부는 물론 백신 접종 이후 항체 형성 여부를 확인하는 중화항체 검사를 비롯해 다양한 의료용 만성질환 및 질병 예후를 5분이내에 현장에서 바로 모니터링해주는 고민감도 체외진단장비가 국내기술로 개발돼 전세계 의료장비 시장의 주목을 받고 있다. 

 

㈜앱솔로지(대표 조한상)는 전립선암, 갑상선암 진단 및 재발 모니터링, 비타민D 등 다양한 호르몬 검사, 심근경색이나 패혈증 같은 응급 현장검사 등이 가능한 현장진단(POCT) 방식의 체외진단 플랫폼 '앱솔(ABSOL)'이 출시 1년여만에 글로벌시장에서 호평을 받으면서 이제부터 본격적인 실적 단계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고가의 대형 장비에서만 가능했던 각종 진단을 이제 중소형 의료기관에서도 ‘앱솔’플랫폼 한 대만 있으면 다양한 검사를 동시에 할 수 있게 된 것이다. 

 

앱솔 플랫폼은 크기 240X365X270mm, 무게 5.6kg으로 이동 및 조작이 간편하고 다양한 진단결과를 5분 이내에 (단, 비타민D 검사는 30분 이내) 정량으로 정확하게 알 수 있다. 

 

특히 비타민D 면역력 검사의 경우 국내외 현지 임상 평가를 통해 '세계에서 가장 정확한 검사 장비'로 해외에서도 널리 인정을 받고 있으며 의료용과 동일한 분야의 다양한 반려동물 진단에도 바로 적용할 수도 있다. 심지어는 범죄 현장에서의 마약 검출 검사도 앱솔 플랫폼만 있으면 즉석에서 정확한 수치로 판별이 가능하다. 

 

앱솔 플랫폼 가격은 3,000~7,000달러이며, 진단 마커는 종류별로 50~20달러다. 앱솔보다 100배나 비싼 수억원대의 대형 장비와 맞먹는 정확성과 분석 기술력에 반해 크기와 가격은 매우 슬림하고 사용이 간편해 의료시설 접근이 어려운 산간도서 지역은 물론 중·소형 병원, 동물병원이 이르기까지 매우 유용한 필수 장비로 주목 받고 있다. 

 

앱솔은 현재까지 의료용으로 개발한 진단키트 중 10종 이상이 식약처 품목허가를 받았고 특히 항원, 항체 등 각종 코로나 면역진단 키트 등도 수출용 품목허가를 이미 득했거나 신청 완료했으며 CE 및 CE-IVD 인증도 모두 마쳤다. 

 

여기에 최근 수출허가를 신청한 코로나19 중화항체 진단키트까지 조만간 가세하면 앱솔의 인기는 더욱 치솟을 전망이다. 대형 장비들이 장악한 선진국 진단 모니터링 분야의 거대 시장에서 기존 '래피드 키트'제품들이 발도 못붙이고 있는 가운데 앱솔 플랫폼은 독보적인 IT융합기술력으로 대형 의료 장비시장의 아성에 도전해 가격,성능,크기, 편의성 등 모든 면에서 해외 시장의 호평을 받았다. 

 

작년부터 독일, 이탈리아, 루마니아, 모로코, 온두라스 등지로 수출이 시작된 앱솔은 올해도 동남아, 중동, 일본, 미국 등지로부터 총판계약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나라마다 인·허가 및 임상실험 기준이 달라서 해외 진출의 포문을 여는 데에 시간이 걸렸지만 이제부터는 본격적인 결실이 시작되는 단계이다. 

 

이탈리아의 경우 당초 코로나 진단용으로 구매를 하였다가 10여종 이상의 다양한 질병인자를 신속, 정확하게 수치로 보여주는 놀라운 성능을 체험하고 현재 100억원대의 수출상담이 진행되고 있다. 

 

조한상 대표는 "미국에만 지역 중소형병원이 7만~8만 개에 달하는 등 글로벌 POCT 시장은 엄청난 규모이지만 아직까지 신뢰성을 인정받으며 이를 장악할 수 있는 제품이 없었다"며 "의료현장에서 5분 이내에 검사 결과를 확인하고 즉시 처방이 가능해 환자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점 등 '앱솔'플랫폼의 편리성과 확장 가능성은 그야말로 무한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앱솔'의 2.0버전으로 이미 개발이 완료된 초고감도 체외진단 플랫폼 '앱솔HS(High Sensitive)'의 경우 혈액을 이용한 알츠하이머 치매 조기 진단, 심근경색 극초기 진단, 뇌진탕 정밀 진단 등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또 한 번의 혁신을 예고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앱솔로지, 체외진단플랫폼, ABSOL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