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미즈메디병원 방문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6/15 [09:37]

고도일 서울시병원회장, 미즈메디병원 방문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6/15 [09:37]

【후생신보】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이 지난 14일 미즈메디병원을 방문, 장영건 원장과 노태호 행정원장과 만나 환담했다.

 

이 자리에서 고도일 회장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대다수 회원병원들이 경영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미즈메디병원 역시 많은 어려움이 없지 않을 것”이라며 서울시병원회가 도와 줄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최대한 노력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

 

이에 장영건 원장은 “다른 병원들도 마찬가지겠지만 미즈메디병원의 경우 코로나19 사태 이후 환자 수가 격감했고, 특히 소아과 환자는 거의 80% 이상 줄어들었다”면서 “전체 규모에 비해 많은 병상을 갖추고 있는 것도 아닌데 병상 가동율이 높지 않다”고 현재 병원 겪고 있는 어려운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생명 존중의 정신으로 여성과 아기를 질병으로부터 보호하고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한다’를 모토로 한 미즈메디병원은 서울 강서지역 최고 규모의 산부인과를 중심으로 내과, 외과 등 10개 임상과 의료진이 최신의 첨단장비를 갖추고 환자진료업무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서울시병원회, 고도일 회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