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근로복지공단, 코로나19 대응 ‘나이팅게일 상’ 시상

동해병원 “백의의 천사”임지영 간호사 수상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5/12 [16:42]

근로복지공단, 코로나19 대응 ‘나이팅게일 상’ 시상

동해병원 “백의의 천사”임지영 간호사 수상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5/12 [16:42]

【후생신보】 근로복지공단(이사장 강순희)은 간호사의 날을 맞아 ‘나이팅게일 상’ 수상자로 임지영(동해병원)간호사를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나이팅게일의 숭고한 정신 및 「사람을 위한 소통과 공감, 상생을 위한 안전과 책임, 미래를 위한 변화와 혁신」등 공단이 추구하는 핵심가치를 실현하기 위하여, 근로복지공단 10개병원에 재직하고 있는 간호사 1,600여명 중에서 추천을 받아 엄격한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했다.

 

근로복지공단은 1991년부터 매년 나이팅게일 상을 시상하고 있는데, 수상자에게는 표창과 포상금, 해외선진 병원 견학 기회 등이 주어진다.
 

2021년도 나이팅게일 상 수상자인 임지영 간호사는 재직 29년차로 감염관리실에 근무하면서,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비상대응 활동, 강원권 병원 네트워크 참여를 통한 감염관리 대응체계 구축, 지역주민 봉사 및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병원 간호사들의 모범이 되고 있다.
 

또한 기회가 될 때 마다 적극적인 봉사활동 참여와 더불어 병원 내 친절강사로 매일 아침방송을 진행하고 있으며, 음악과 함께 하루의 실천 메시지를 전달하여 직원의 CS마인드 향상에 기여 하고 있다.

 

강순희 이사장은 “전문 간호인으로서 투철한 사명감으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간호사 여러분 모두의 희생과 노고에 감사와 격려를 전한다.”며 특히 코로나19 최일선 업무를 수행해 온 병원 직원들께도 감사를 표하고,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직원 모두의 역량을 모아 함께 이겨내자”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