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유경하 이화의료원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캠페인 동참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 문화 정착 기대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4/22 [14:37]

유경하 이화의료원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캠페인 동참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 문화 정착 기대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4/22 [14:37]

【후생신보】 유경하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이 4월 21일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문화 정착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캠페인’에 참여했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캠페인’은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 정착과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에서 시작한 캠페인으로, 어린이 교통안전에 관한 메시지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게시하고, 다음 주자를 추천하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 유경하 의료원장은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으로부터 지명을 받았다. 

 

이에 유경하 의료원장은 이대서울병원 인근 서울 가곡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장연규 어린이(3학년)와 함께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구호가 적힌 팻말을 들고 사진을 찍어 SNS에 게시했다. 

 

유경하 의료원장은 “한국 최초의 여성전문병원 ‘보구녀관’을 계승한 이화의료원은 어린이가 안전한 환경에서 성장하도록 돕는 것을 사명으로 여기고 있다”며 “스쿨존 뿐 아니라 어린이가 있는 모든 곳에서 안전 운전을 습관화하도록 전 임직원이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경하 의료원장은 다음 캠페인 참여자로 김은미 이화여자대학교 총장을 지명해 참여를 요청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