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선바이오 코로나 신속진단키트 서울대 입성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4/20 [10:32]

시선바이오 코로나 신속진단키트 서울대 입성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4/20 [10:32]

【후생신보】시선바이오머티리얼스(대표 박희경, 이하 시선바이오)가 인천국제공항에 이어 서울대에도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COVID-19, 이하 코로나) 신속진단키트를 공급한다.

 

시선바이오는 이달 5일 서울대가 입찰 공고한 ‘원스톱 코로나 신속분자진단 용역사업’의 단독 시행사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낙찰 금액은 1억 6,320만 원으로 1억 9,998만 원을 써낸 에이엠에스바이오를 제치고 공급자로 선정됐다. 

 

 

서울대는 대면 수업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신속분자진단 검사 도입을 추진 중에 있다.

 

서울대에 공급되는 제품은 ‘에이큐탑플러스 코로나 신속진단키트(이하 에이큐탑플러스)’. 실시간 역전사 등온증폭(RT-LAMP) 방식으로 핵산만 추출되면 30분 이내에 검사 결과 확인이 가능하다.

 

서울대에서는 밀집, 밀폐, 밀접촉 조건에 가까운 실험실 등 자연과학계열 대학원생 및 교직원 2,700여명부터 검사가 진행된다.

 

서울대는 자연과학대 앞 지상 주차장에 검사시설을 마련하고 오는 21일부터 시범 운영을 거친 다음 26일 정식 개소할 계획. 서울대는 이번 코로나19 조기 발견 성과에 따라 2학기에는 예체능, 공과대 등 학부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시선바이오 관계자는 “이번 서울대 수주는 대면수업으로 전면 전환하기 위한 서울대의 과감한 교육방침에 부합하는 제품임을 인정받은 쾌거”라며 “올 1월부터 인천국제공항 출국자를 대상으로 신속 진검사 결과를 내놓은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대학 캠퍼스에서도 보다 안전한 코로나 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시선바이오 신속진단키트는 검체 채취부터, 핵산추출, 유전자증폭검사, 결과 확인까지의 전 과정을 1시간 이내에 마칠 수 있다.

 

한편, 인천국제공항 코로나 검사센터는 시선바이오 키트로 코로나19 음성 확인서를 지참하지 않은 출국자에게 신속분자 진단검사를 서비스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시선바이오, 신속진단키트, 코로나19, 서울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