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이규섭 교수, 일본 보조생식학회 특별강연
신형주 기자 기사입력  2018/03/08 [08:3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부산대학교병원(병원장 이창훈) 산부인과 이규섭 교수는 지난 3일, 4일까지 이틀간 일본 도쿄시 Hyatt Regency Tokyo에서 개최된 일본보조생식학회주최 "Asian Expert Meeting on ART and LPS 2018" 학술대회에서 특별강연 및 좌장으로 초청받아 참석했다.

 

특별강연 연제인 "Luteal Phase Suppot in Asia"는 시험관 아기 시술시 착상을 증진키는 필수 과정이며, 이 교수의 강의는 부산대병원 산부인과 난임 클리닉 시험관 관련 임신 성공률이나 시술방식 중심으로 전개 됐다.

 

이 교수는 현재 아시아·태평양 생식의학회 등 매년 개최되는 학술대회에서 한국을 대표해 초청돼 연간 난임 시술 성적을 발표하고 있다. 

 

이 교수는 대한 자궁내막증연구회 명예회장으로 작년 이란에서 개최된 아시아자궁내막증학회 석상에서 특강을 진행 하는 등 각종 국제 난임 학회에서 한국 대표로 보조생식술에 관한 실적보고와 특강을 하고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