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한 보건의료 보장 강화 올바른 방향 모색된다
기동민 의원, 한국과학기자협회와 8일 조찬토론회 개최
신형주 기자 기사입력  2017/12/05 [11: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문재인 정부의 지속가능한 보건의료 보장 강화를 위한 올바른 방향이 모색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의원은 오는 8일 한국과학기자협회와 함께 ‘지속가능한 보건의료 보장 강화의 올바른 방향은?’이란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다.
 
토론회는 문재인 정부가 발표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문재인 케어)을 다룬다.
기동민 의원은 ‘문재인 케어의 성공 전략’이란 주제로 보건의료 보장강화 정책 방향과 실행방안을 발표한다.

이어 김양중 한겨레신문 의료전문기자가 ‘보건의료 보장정책의 변화’에 대한 주제 발표를 한다.
지난 10년간 역대 정부들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의 변화와 문재인 케어의 과제에 대해 얘기할 예정이다.
 
주제 발표 이후 토론이 이어진다.
보건복지부 등 정부부처와 의료계 관계자, 환자단체, 언론계 전문가 등이 참여해 문재인 케어에 대한 다양한 시각에서의 토론이 이뤄질 전망이다.

김철중 조선일보 의학전문기자를 좌장으로 노홍인 복지부 건강보험정책국장, 서진수 일산백병원 원장(대한병원협회 보험위원장), 김윤 서울대 의료관리학교실 교수, 김봉석 서울중앙보훈병원 폐암센터장(대한종양내과학회 보험정책위원장), 이용민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연구소장, 안기종 한국환자단체연합회 대표, 이진한 동아일보 의학전문기자, 조동찬 SBS 의학전문기자 등이 토론자로 나선다.
 
기동민 의원은 “역대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 정책을 재평가하고, 문재인 케어의 세부추진방안은 물론 실효성 제고방안, 재정 문제 등을 폭넓게 다루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병원비 걱정 없는 든든한 나라’라는 정책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토론회는 오는 8일 오전 7시30분, 국회 본청3층 귀빈식당에서 진행된다.
사전 신청할 경우 참석할 수 있다. 이름, 직책, 소속, 휴대전화번호를 적어 이메일(ksja@koreasja.org)로 신청하면 된다. 선착순으로 50명 마감 예정이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