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가정의학회 송정상에 페리 디킨슨 교수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17/10/12 [10: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대한가정의학회(이사장 양윤준)는 제6회 송정상(松庭賞) 수장자로 미국 콜로라도 대학 페리 디킨슨(Perry Dickinson) 교수를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대한가정의학회는 2011년 국내 가정의학을 도입하고 발전시키는데 평생을 바친 윤방부 선병원 재단회장(연세대 명예교수)의 아호(雅號) '송정(松庭)'을 딴 송정상을 제정했다. 윤 회장은 1975년부터 1978년까지 미국 미네소타대학에서 가정의학전문의 과정을 수료하고 귀국한 뒤 평생을 가정의학 도입과 발전을 위해 헌신해왔다.

 

페리 디킨슨 교수는 일차진료에서 환자 중심 의료서비스와 만성질환관리 모델의 적용, 환자 중심의 의료서비스모델 구현을 위한 전공의 교육과정 개선에 노력해 왔다. 또 환자의 건강행동 변화, 정신건강 및 자가관리에 연관된 정보기술도구 개발 등 연구분야에서도 남다른 업적을 세웠다.

 

대한가정의학회는 일차진료의 개선 및 변혁과 관련해 탁월한 업적을 세운 공로를 인정해 송정상 수상자로 디킨슨 교수를 선정했다.

 

시상식 및 기념강연회는 오는 14일 그랜드 힐튼 호텔에서 진행된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