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정의원 정명관 원장, 일차의료 학술상 영예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17/10/10 [10:5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정가정의원(서울 소재) 정명관 원장이 제3회 ‘일차의료 학술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이 오늘(10일) 확인됐다. 시상식은 오는 14일 서울 홍제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진행 예정이다. 정 원장에게는 상금 1,000만원과 약연탑이 수여될 예정이다.

올해로 3회째인 일차의료 학술상은 한독과 대한가정의학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일차의료 발전에 기여한 의사를 선정, 수여하고 있다.

정명관 원장은 일차의료연구회 등 일차의료와 관련한 다양한 연구활동에 꾸준히 참여하고 있으며, 의과대학 교육을 위한 파견학생 지도에 힘쓰고 있다.

또, 다양한 매체를 통해 일차의료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심어줄 수 있도록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것은 물론, 학술위원으로서 개원의 강좌 기획에 큰 역할을 수행해 일차의료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더불어 정 원장은, 매년 일차의료 발전을 위해 꾸준히 기부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에도 힘쓰고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