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L, ALD 환우회로부터 두 번째 감사패 받아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17/08/10 [10: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검사 전문기관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은 최근 부신백질이영양증(이하 ALD) ​환우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고 밝혔다. SCL이 ALD 환우회로부터 감사패를 받기는 이번이 두 번째다.

SCL은 ALD 질환 의심 환자 발생 시 정확하고 신속한 검사결과 제공은 물론 관련 검사법 개발, 식이요법 지침서 후원 등 지속적인 지원 활동을 이어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ALD는 1992년 '로렌조 오일'이라는 영화로 대중에게 알려졌다. 몸 안의 포화 ‘긴사슬 지방산’(VLCFA)이 분해되지 않고 체내에 축적돼 뇌 손상과 ​부신 기능 저하 등을 초래하는 희귀질환이다.

SCL 임환섭 원장은 “ALD의 경우 현재 혈중 긴꼬리지방산 검사를 비롯해 유전자 검사가 가능하며, 신생아 선별검사 ​등 지속적으로 관련 검사법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며 “많은 희귀질환들이 조기에 발견하면 치료가 가능하거나 진행을 늦출 수 있는 만큼 환우들의 조기 진단과 치료를 위해 SCL도 지원활동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SCL은 지난 5월 희귀질환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제고하고자 마련된 ‘착한걸음 6분 걷기 캠페인’에 참여하는 등 휘귀난치성질환으로 고통받고 있는 환우들을 돕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