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전남대병원 정신 교수, 대한뇌종양학회장 취임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17/06/29 [17:3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화순전남대학교병원 정신 교수(신경외과, 사진)가 최근 대한뇌종양학회 제25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임기는 1년이다.

 

대한뇌종양학회는 1991년 대한뇌종양연구회로 출발, 1999년 개칭했다. 학술대회와 연수교육 등을 통해 국내외 뇌종양질환 진료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정 교수는 현재 대한신경외과학회 호남지회장을 맡고 있으며, 대한두개저외과학회장· 대한감마나이프 방사선수술학회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뇌종양 분야에서 세계적 수준의 의료역량과 활발한 국제학술활동을 펼치며 ‘의료 한류’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약 5천여건의 뇌종양 수술실적을 갖고 있으며, 난이도 높은 두개저(두개골의 바닥뼈 부위)외과수술·청신경초종수술의 권위자로 이름높다.

 

교모세포종 침윤 관련 연구를 지속해오고 있으며, 최근 국립암센터로부터 5년간 암정복과제를 수주받아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2014년 터키 이스탄불에서 개최된 아시아뇌종양학회에서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