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바이오기업의 투자활성화 위한 Invest Fair 개최
국내외 52개 투자기관과 만남의 장 열려
신형주 기자 기사입력  2017/04/12 [09:4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보건복지부(장관 정진엽)가 주최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이 주관하는 '하이 코리아 인베스트 페어 2017'이 바이오 코리아 행사와 연계해 12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인베스트 페어는 제약·바이오 기업에 대한 투자환경 조성을 위해 국내외 금융기관과의 네트워크 기회를 제공하는 행사로 기업과 투자기관 간 1:1 투자 상담, 기업설명회 및 투자 전략 세미나 등으로 프로그램이 구성돼 있다. 

 

올해 행사에는 한국투자파트너스 등 39개 국내 투자기관 및 Brightstar Partners Ltd(영국) 등 13개 해외기관이  참여한다.

 

특히, 싱가포르, 중국 투자기관이 상당수 참여해 아시아 시장에 활발히 진출 중인 우리 기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다.

 

13일에는 국내외 투자기관 및 기업설명회를 개최해 각 나라·투자기관별 글로벌 투자현황, 투자전략, 투자정보 등을 공유하고, 한독칼로스메디컬 등 국내 제약·의료기기 기업 등이 투자유치를 위한 회사 및 보유 기술을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14일에는 투자 전략 세미나를 통해 기업의 성장 단계별 맞춤형 펀드 지원 및 투자전략 등을 소개하고, 성공적인 벤처캐피탈 인큐베이션 투자의 핵심 요소를 알아보는 글로벌 투자포럼도 진행한다. 

 

지난해 개최된 인베스트 페어의 경우 121건의 투자 상담 및 총 522억 원의 투자 유치를 이끌어냈다.  

보건복지부 김강립 보건의료정책실장은 보건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한 투자연계 프로그램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정부는 올해 수립할 예정인 제2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5개년 종합계획 등 제약·바이오기업의 성장을 이끌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