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의학연구회 정식 출범
초대회장 전남대병원 송호천 교수 추대
의학분야 발전위한 학술교류·연구 활동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17/03/27 [12: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이해 모든 직역에서 인공지능의 영역 진출이 예상되고 특히 의학분야에서는 매무 빠르게 다가올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인공지능의학연구회가 최근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인공지능의학연구회가 지난 17일 전남대 의학박물관 문석홀에서 전남의대·전남대병원·전남대의 관련 교수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총회를 갖고 초대 회장에 전남대병원 핵의학과 송호천 교수를 추대했다.

인공지능의학연구회는 전문가들의 학술교류, 연구발표, 교육을 통해 인공지능 관련 의학분야의 발전을 촉진시키기 위한 연구단체이다.

 

송호천 회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발맞춰 의학분야도 인공지능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혁신을 모색해야 한다전남대병원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의료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하는 시도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인공지능의학연구회는 앞으로 연 1회 이상의 심포지엄과 연 4회 이상의 학술집담회 등을 개최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인공지능연구회에 참여할 자격은 정회원·준회원·특별회원으로 구분된다.

 

정회원은 전남대 전임교원 또는 전남대병원 전문의 대상이며 준회원은 소속·신분을 불문하고 연구회 목적에 찬성하는 누구든 가능하고 특별회원은 연구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고 인정되는 개인·법인·기업체 또는 단체가 대상이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