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의료원, 뤼리에르 화장품 1,900개 기부 받아

비건화장품 뤼리에르 배혜경 대표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후원 진행"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2/05 [14:46]

서울의료원, 뤼리에르 화장품 1,900개 기부 받아

비건화장품 뤼리에르 배혜경 대표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후원 진행"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2/05 [14:46]

【후생신보】 ‘코로나19 전담병원’ 서울의료원(의료원장 송관영)은 지난 달 28일, 국내 비건 화장품 브랜드 뤼리에르(LUILIERE, 대표 배혜경)를 통해 의료진과 직원들을 위한 화장품 총 1,900개를 후원 받았다고 밝혔다.

 

뤼리에르가 이번에 서울의료원에 후원한 화장품은 비건 인증을 받은 피부관리 제품으로 지난 4일 서울의료원 전 직원에게 배포가 완료되었다.

 

뤼리에르 배혜경 대표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지 위해 밤낮으로 분투하고 계신 서울의료원 의료진 및 임직원 분들을 위해 이번 후원을 진행하게 되었다"며 "모든 임직원 분들의 건강과 코로나19 확진 환자들의 빠른 완치를 기원한다"고 전했다.

 

서울의료원 관계자는 "1년 이상 계속되는 코로나19로 여전히 힘든 시기이지만 각계각층에서 보내주시는 응원에 힘입어 더욱 집중하여 환자를 진료하고 시민들을 안전하게 보호하는데 힘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