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은평성모병원, 희망 메신저로 코로나19 극복 ‘앞장’

‘힘내자 대한민국! 함께 웃자 은평!’…용기와 희망 전파하는 병원 목표
진료 재개 후 외래·입원환자 대상 세심한 서비스로 진료 만족도 제고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3/23 [11:27]

은평성모병원, 희망 메신저로 코로나19 극복 ‘앞장’

‘힘내자 대한민국! 함께 웃자 은평!’…용기와 희망 전파하는 병원 목표
진료 재개 후 외래·입원환자 대상 세심한 서비스로 진료 만족도 제고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3/23 [11:27]

【후생신보】  ‘힘내자 대한민국! 함께 웃자 은평!’ 코로나19 병원 내 감염을 최소화하고 철저한 방역을 거쳐 진료를 재개한 가톨릭대 은평성모병원(원장 권순용)이 지역주민들에게 희망을 전파하며 코로나 19극복에 앞장서고 있다.

 

은평성모병원은 먼저 진료 재개와 동시에 폐쇄 기간 불편을 겪었던 환자들을 개별적으로 안내해 진료가 지속적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했다.

 

지난 2주간 대다수 기존 외래 환자들이 정상화된 시스템으로 안정을 찾았고 입원이 필요한 환자들은 사전 코로나 검사를 통해 안전하게 입원해 수술 및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또한 최근 국민안심병원을 지정받는 등 지역 거점 의료기관으로서 국가적 재난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코로나 확진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의료 환경을 구축하고 지역사회의 건강을 책임지는 든든한 동반자로서 소임을 다하고 있다.

 

이와함께 설계부터 안전한 최신 감염 방지 인프라에 기반해 환자들이 보다 안전하게 진료 받을 수 있도록 내원객 출입 및 증상 관리를 더욱 강화하고 24시간 감염 모니터링 및 교육 등을 활성화하며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 속에 완벽에 가까운 감염 관리 체계를 가동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원내에서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 환자가 발생하면 ‘코드 애플’(Code Apple) 대응 체계를 발효해 즉시 환자를 선별진료소로 이동시키고 해당구역을 일시 폐쇄 후 방역한다.

 

입원이 필요한 환자 중 의심 증상이 있거나 폐렴 소견이 있는 경우 코로나19 PCR 검사 결과가 나올 때 까지 환자는 물론 보호자까지 1인 1실로 격리할 수 있는 안심병동을 마련했으며 최신식 음압격리병상을 갖춘 확진자병동 또한 별도로 갖춰 환자를 철저히 관리한다.

 

아울러 별도의 감염관리감시단을 구성해 외래, 병동 등 병원 전 구역에 걸쳐 24시간 감염관리 체계를 점검하고 환자 분류, 보호구 착용, 손위생 및 호흡위생, 장비 소독, 환경 및 폐기물 관리 등 현장 교육을 실시하는 중이다.

 

은평성모병원은 설계 단계에서부터 최신 감염관리 정책을 반영한 시설도 적극 활용하고 있는데 안심진료소로 운영하는 감염내과 외래는 외래구역 전체에 음압시설을 갖췄으며 병원 내 다른 시설로부터 접근을 차단해 별도 공간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특히 국내 최초로 2중 전실을 갖춘 2개의 음압격리병상을 운영하고 있는 응급의료센터는 응급환자 중 감염 의심환자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이동식 음압기를 활용한 1개의 읍압격리병상을 추가로 설치했으며 분만실에도 이동식 음압기를 도입하는 등 진료 중 원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여러 상황에 철저히 대비했다.

 

한편 국민안심병원(유형B)은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비호흡기환자와 호흡기환자의 진료구역을 별도 운영하는 병원으로 은평성모병원은 호흡기환자를 전담 진료하는 안심진료소와 전용 병동, 코로나바이러스 검체를 채취할 수 있는 선별진료소까지 갖춰 환자들의 방문부터 외래, 입원까지 완벽히 동선을 분리했다.

 

권순용 원장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후 실제 병원 내 감염을 2명으로 막아냈으며 진료 재개 이후에도 안정적으로 운영을 이어가는 등 감염 관리 모범 병원으로 자리매김 했다”며 “지역 사회의 관심과 격려 그리고 모든 교직원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현재의 위기를 함께 극복하고 용기와 희망을 전파하는 병원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