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월 부터 40대 A형간염 고위험군무료 항체검사, 예방접종 시행

1970∼1979년생 만성간질환자 등 고위험군, 2월1일부터 항체검사 및 백신접종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09:02]

2월 부터 40대 A형간염 고위험군무료 항체검사, 예방접종 시행

1970∼1979년생 만성간질환자 등 고위험군, 2월1일부터 항체검사 및 백신접종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1/31 [09:02]

【후생신보】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020년 1월 13일부터 20∼30대(1980~1999년생) A형간염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시행하고 있는 무료 예방접종을 2월 1일부터는 40대(1970∼79년생)까지 확대 시행할 예정이라고 31일 밝혔다.

 

20-30대(1980∼1999년생)는 낮은 항체보유율을 고려하여 항체검사 없이 바로 예방접종을 실시하였으나, 40대(1970∼1979년생)는 항체검사 후 항체가 없을 경우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질병관리본부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대상 질환으로 진료 받은 이력이 있는 사람의 개인정보를 제공받아 40대 접종 대상자에게도 개인별 알림 문자를 발송할 예정이다.

 

안내 문자를 받지 못하였으나 해당 질환으로 2020년 이전에 진료 받은 이력이 있는 20∼40대는, 진료기록부 등 해당 질병 코드가 기재된 서류를 지참하고 보건소나 지정 의료기관을 방문하면 신규 대상자 등록 후 항체검사(40대), 예방접종이 가능하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작년에 크게 유행했던 A형간염 환자가 상당히 감소하였으나 여전히 소규모 발생이 지속되고 있어, 만성간질환자 등 A형간염 고위험군은 반드시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