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빈센트병원 자선회, 필리핀 의료봉사

필리핀 마닐라 빠야따스 및 바공실랑안에서 12일까지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1/09 [14:37]

성빈센트병원 자선회, 필리핀 의료봉사

필리핀 마닐라 빠야따스 및 바공실랑안에서 12일까지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1/09 [14:37]

【후생신보】  가톨릭대 성빈센트병원 성빈센트자선회(회장 유기동 순환기내과 교수)가 필리핀으로 의료봉사활동을 떠났다.

 

성빈센트자선회 봉사단은 배정민 교수(피부과)를 단장으로 김경일 교수(정형외과), 김혜경 팀장(간호부), 김유진 파트장(간호부), 최영해 파트장(약제팀), 최현민 방사선사(영상의학과), 김명섭 작업치료사(재활의학과), 김경규 팀장(총무팀) 등 총 8명으로 구성됐다.

 

1월 9일부터 12일까지 필리핀 마닐라 빠야따스 및 바공실랑안 지역에서 의료봉사활동을 펼친다.

 

성빈센트자선회가 봉사활동을 펼치는 필리핀 빠야따스 및 바공실랑안 지역은 쓰레기를 주워 생활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인 지역으로 기본적인 의료서비스조차 받기 어려운 곳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성빈트자선회 봉사단은 한 명이라도 더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각오다.

 

한편 성빈센트자선회는 성빈센트병원에 근무하고 있는 교직원 약 96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자선단체로 국내외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희망을 전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16년부터는 매년 필리핀을 찾아 의료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