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 표준 워크숍 개최

국가표준 준수로 스마트 의료기기 상용화 박차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11/27 [09:46]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 표준 워크숍 개최

국가표준 준수로 스마트 의료기기 상용화 박차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11/27 [09:46]

【후생신보】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지난 26일(화) 국가RI신약센터 강당에서 ‘글로벌 스마트 의료기기 표준화 전략’을 주제로 워크숍을 개최했다.

 

한국전기연구원,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과 공동주관으로 개최하는 이번 워크숍은 전기 의료기기분야의 국제표준 및 국내표준개발 현황공유와 스마트 의료기기 R&D 결과물의 규제대응전략이 논의됐다.

 

주요 프로그램은 ▲의료용 전기·전자기기 동향과 성과(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박상욱 박사), ▲진단 영상장치 동향과 성과(한국전기연구원 신기영 박사), ▲방사선치료와 핵의학 및 방사선량 측정기기 동향과 성과(한국원자력의학원 조일성 박사) 등이다.

 

행사를 후원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의료제품 분야의 산업표준개발 및 국제표준화 활동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2017년도부터 이번 워크숍 주관 기관들을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의료용 전기기기의 각 분과 표준개발협력기관 및 국제표준화 간사기관으로 지정한 바 있다.

 

한국원자력의학원 조일성 박사는 “스마트 의료기기 분야는 다른 기기들과 밀접하게 연결되어 다양한 기술을 안전하게 호환·운용을 위한 표준화가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워크숍이 빠르게 등장하는 융복합 기술기반 스마트 의료기기 상용화를 앞당기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