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손여원 서울대 약대교수, 유나이티드 국제조화상 수상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11/19 [11:09]

손여원 서울대 약대교수, 유나이티드 국제조화상 수상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11/19 [11:09]

【후생신보】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원장을 역임하고 현재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교수인 손여원 약학박사<가운데>가 지난 15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열린 한국에프디시법제학회 총회 및 국제학술대회에서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후원하는 ‘국제조화상’을 수상했다.

 

손여원 교수는 보건의료산업의 국제화 및 국민건강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손 교수는 식약처 근무시 국내 최초로 세계보건기구 생물의약품 표준화 전문가 위원회 전문위원으로 활동하면서 세계 각국의 규제기관 전문가 및 생물의약품 분야 전문 국제회의에 참여하며 국제사회에서 우리나라의 영향력 확대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또, 보건의료 제품과 관련된 법과 제도의 글로벌화에 전념해 보건의료산업의 국제화 및 국민건강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한편, 한국에프디시법제학회는 우리나라 의약품과 의료기기 등의 안전관리 체계 확립을 위한 법과 제도 연구와 국민건강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