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유성선병원 간호국, 취약계층 환자 돕는 ‘사랑의 바자회’ 개최

임직원들이 기부한 500여 점의 물품 판매
수익금 전액, 취약계층 환자들 위해 쓰일 예정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9/11/18 [09:05]

유성선병원 간호국, 취약계층 환자 돕는 ‘사랑의 바자회’ 개최

임직원들이 기부한 500여 점의 물품 판매
수익금 전액, 취약계층 환자들 위해 쓰일 예정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9/11/18 [09:05]

【후생신보】 선병원재단(이사장 선두훈) 유성선병원 간호국(간호국장 김영임)이 15일 취약계층 환자를 돕기 위한 사랑의 바자회를 열었다.

 

유성선병원 원내 및 야외에서 열린 이번 바자회에는 임직원들이 기부한 의류, 신발, 잡화, 도서, 가전제품 등 총 500여 점의 물품들이 판매됐다.

 

이와 함께 미역, 다시마, 김 등 지역 특산품 판매와 1일 찻집 운영, 1일 음식점 운영도 진행됐다.

 

수익금 전액은 취약계층 환자들을 돕는 데 쓰인다. 판매되지 않은 물품들은 추후 사회복지 관련 시설에 기증할 예정이다.

 

이규은 선병원 경영총괄원장은 “내원객들과 직원들의 많은 관심 덕분에 이번에도 바자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며, “취약계층 환자들을 향한 따뜻하고도 큰 나눔을 앞으로도 꾸준히 이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