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차움 제 6대 원장 윤상욱 교수 취임

변화와 혁신, 사람중심 진료로 의료한류 선도 글로벌 의료모델 강화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3/19 [11:31]

차움 제 6대 원장 윤상욱 교수 취임

변화와 혁신, 사람중심 진료로 의료한류 선도 글로벌 의료모델 강화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3/19 [11:31]

▲ 윤상욱 원장

【후생신보】 차움 제 6대 원장에 윤상욱 교수가 취임했다.

  

성광의료재단(이장 김춘복)은 파워에이징 라이프센터 차움 제 6대 원장으로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가 취임했다고 밝혔다.

  

신임 윤상욱 원장은 1992년 연세의대를 졸업하고 2002년 차의과학대 영상의학과 교수로 부임한 이래 분당차병원 영상의학과 과장, 차움건진센터 삼성분원 원장, 차움 엑사블레이트 글로벌센터 소장, 의료원 기획조정실장 등 차병원 내 다양한 현장에서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쳤다.

  

특히 윤 원장은 자궁근종의 최첨단 비수술적 치료인 ‘MRI 유도하 고집적 초음파 치료(엑사블레이트)’ 시술을 국내에 처음 도입한 장본인으로 지금까지 800례 이상의 시술 증례를 기록하는 한편 관련 논문 게재 수 또한 세계 최다에 달할 정도로 해당 분야의 최고 권위자로 인정받고 있다 .

  

한편 윤상욱 원장은 “차움은 차병원그룹이 꿈꾸는 안티에이징 의료의 집약체이자 의료한류를 이끄는 글로벌 의료 모델”이라며 “그 동안 각 병원에서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차움이 빠르게 변화하는 의료 환경에서 변화와 혁신은 물론, 사람 중심의 진료로서 내실을 갖춘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