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분당차병원, 최첨단 내시경 술기 전수 '앞장'

조주영 교수팀, 베트남 빈탄병원서 경구 내시경 근절개슬라이브 시술 및 강연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3/15 [13:12]

분당차병원, 최첨단 내시경 술기 전수 '앞장'

조주영 교수팀, 베트남 빈탄병원서 경구 내시경 근절개슬라이브 시술 및 강연

이상철 기자 | 입력 : 2019/03/15 [13:12]

【후생신보】 분당차병원이 최첨단 내시경 술기를 전수하는 등 내시경 시술 교류에 앞장서고 있다.

  

차의과학대 분당차병원 소화기내과 조주영 교수팀(최지민, 조윤해 간호사)은 최근 베트남 빈단병원에서 식도무이완증(아칼라지아)을 내시경으로 치료하는 ‘경구 내시경 근층절개술 술기를 전수해다.

  

조 교수팀은 베트남 소화기학회 초청으로 ‘경구 내시경 근층절개술’을 주제로 ▲경구 내시경 근층절개술 술기 ▲예방 및 합병증 등의 강연을 진행했다.

▲ 분당차병원 소화기내과 조주영 교수가 베트남 빈단병원에서 첨단 경구 내시경을 시연하고 있다.

특히 베트남 소화기내과 의료진들에게 3명의 식도무이완증 환자 내시경 시술을 라이브로 시연해 내시경 시술의 노하우와 최신지견을 전수했다.

  

경구 내시경 근층절개술은 식도무이완증에 내시경만을 이용해 식도 점막에 구멍을 내고 식도근육을 절개, 식도를 넓혀 음식물이 위장으로 넘어가도록 하는 최신 치료법이다.

  

조주영 교수는 “지난 11월에 이어 베트남 소화기학회 초정으로 분당차병원의 우수한 내시경 치료를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며 “베트남 의료기관과의 긴밀한 의료 협력과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전 세계 의료진들과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분당차병원은 2014년부터 식도무이완증의 내시경 수술을 시행한 이래 지난해 5월 국내 최초로 경구내시경 근층절개술 200례를 달성하며 소화기내시경 분야에서 선구적인 역할을 해왔다.

  

특히 미국, 인도, 베트남, 터키 등 세계 각지의 의료진이 조주영 교수의 내시경 술기를 전수받기 위해 분당차병원 소화기센터를 찾으며 소화기내시경 분야에서 독보적인 존재로 인정받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