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동아ST, 장애인 복지 향상에 팔 걷어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1/23 [14:33]

동아ST, 장애인 복지 향상에 팔 걷어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1/23 [14:33]

동아에스티, 동대문장애인 종합복지관 장애인복지 향상 업무 협약식에서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왼쪽)과 박종오 구립 동대문장애인 종합복지관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후생신보】동아에스티(대표이사 회장 엄대식)가 지난 22일 오후 동대문장애인 종합복지관과 장애인 복지 향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과 박종오 구립 동대문장애인 종합복지관장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동아에스티는 동대문장애인 종합복지관에 이동 경사로 설치 비용을 후원, 이를 통해 동대문장애인 종합복지관은 동대문구 내 40개 약국에 이동 경사로를 설치키로 했다.

 

이번 협약은 휠체어, 이동보조기구 등을 이용하는 장애인과 이동 약자들의 약국 접근성을 향상시켜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동 경사로 설치 재원은 지난해 동아에스티가 실시한 ‘Action Contribution Campaign(액션 컨트리뷰션 캠페인)’으로 마련됐다. 액션 컨트리뷰션 캠페인은 영업사원의 거래처 방문 횟수에 따라 일정 금액이 기부금으로 적립된다. 지난해 3월부터 10월까지 약 2,200만 원이 적립됐으며, 이동 경사로 설치 외에 다른 사회공헌 활동에도 쓰일 예정이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장애인과 이동 약자들이 약국을 이용할 때 출입구의 턱과 단차로 인해 불편함을 겪는데, 이번 이동 경사로를 통해 약국 이용의 불편함을 덜어드렸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주위의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 필요한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더 많은 노력과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