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제20회 심청효행대상 시상식 성료
가천문화재단, 대상 등 총 16명에게 장학금 1억여원 지급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18/12/04 [10: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 부모님을 모시는 것은 자식이 당연한 도리입니다가천문화재단(이사장 윤성태)은 지난달 30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20회 심청효행대상 시상식 및 바람개비 콘서트를 개최했다.

 

심청효행대상은 가천문화재단 설립자인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이 지난 1999년에 고전소설 심청전의 배경인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에 심청동상을 제작, 기증한 것을 계기로 제정된 것으로, 올해 20회를 맞았다.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 박남춘 인천시장, 이용범 인천시의회 의장, 도성훈 인천시 교육감, 윤관석이정미윤상현박인숙 국회의원, 홍인성 중구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심청효행상, 다문화 효부상, 다문화 도우미상 등 총 3개 부문으로 진행된 이날 시상식에서는 자궁암 투병중인 어머니를 지극정성으로 간호하는 강희수양(심청효행상 대상, 충남 천안)을 비롯해 총 16명의 수상자가 상을 받았다.

 

각 부문별 대상 수상자에게는 1,000만원, 본상 수상자에게는 500만원, 특별상 수상자에게는 300만원의 장학금(상금)과 함께 100만원 상당의 무료 종합건강검진권 2장 등 약 1억 원 상당의 부상이 주어졌다. 또한 수상자 배출학교 등에는 교육기자재와 홍보비 등이 별도로 지원됐다.

 

또한 가천문화재단이 속한 가천길재단 설립 60주년을 맞아 재단의 성장과 발전을 함께해 온 인천시민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일반시민, 군인, 의경, 소외계층 등 4,000여명을 무료로 초대해 바람개비 콘서트가 열렸다.

 

국내 정상급 가수들이 참여한 이날 콘서트에서는 이마에스트리 오케스트라의 연주에 맞춘 뮤지컬 배우 김소현-손준호 부부의 감동적인 무대와 인기가수 홍진영, 김범수, AOA의 화려한 퍼포먼스 등이 이어져 클래식과 트로트, 발라드와 댄스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관객들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이길여 회장은 우리 민족의 근간이 되는 효() 문화를 생활속에서 묵묵히 실천해온 수상자들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길병원과 가천길재단에 보내주신 인천시민들의 사랑과 성원에 감사드리고 인천이 더욱 발전하는데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심청효행상 대상을 받은 강희수 학생은 낳아 주시고 길러주신 부모님을 모시는 것은 당연한 자식된 도리며 행복이다오늘의 따뜻한 격려와 축하를 가슴 깊이 간직해 사회에 보탬이 되는 어른으로 성장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수상자와 가족들은 시상식을 마친 후 가천문화재단에서 마련한 인천 지역 주요기관 견학일정에 23일간 참가해 즐겁고 의미있는 시간을 보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