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고대의대·교우회, 사랑과 격려 담은 장학증서 수여
2018학년도 2학기 7억 2,800여만원 장학금 전달
신형주 기자 기사입력  2018/10/12 [11:2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고려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이홍식)과 고대의대 교우회(회장 나춘균)는 지난 11일 문숙의학관 윤병주홀에서 ‘2018학년도 2학기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서보경 학생부학장의 개회사로 막을 연 이날 행사는 이홍식 의과대학장, 박경아 여자교우회장을 비롯한 내·외빈과 장학생 등 5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으며, △의과대학장 축사 △여자교우회장 축사 △의과대학 장학증서 수여 △교우회 장학증서 수여 △폐회식 순으로 진행됐다.

 

이홍식 학장은 “2018학년도 2학기 장학금 규모는 7억 2,800여만원이며, 장학금 수혜자는 218명에 달하는데 이는 고대의대생 세 명중 한명은 장학금을 받게 되는 것”이라며, “이처럼 소중한 장학금을 쾌척해주신 선배님들과 학교의 사랑을 가슴 속에 새기며 이타적인 의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업에 정진하길 바란다”고 축하를 전했다.

 

박경아 여자교우회장은 “우리 고대의대의 자랑스러운 전통은 선배들의 후배 사랑이 아주 크다는 것과 어려운 환경에도 불구하고 의사가 된 후 모교에 사랑을 보답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라며, “이런 선한 움직임이 좀 더 많아졌으면 하며, 우리 학생들이 훌륭한 인품과 성숙한 의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은 2016년부터 성적순으로 지급하는 장학금을 폐지하고 프로그램 기반 장학금을 운영 중이다.

장학금은 해외 의과대학 실습이나 교류 프로그램을 지원해 글로벌 의료인재를 육성하는 Medical Global Leadership 장학금, 의학 분야 외에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민족과 박애 정신을 구현하도록 하는 KUMC-Spirit 장학금, 학생 연구 활동을 통해 주도적으로 연구역량을 함양하도록 돕는 의사과학자 장학금으로 구성돼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