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임영진 회장, '2018 대한민국 공헌대상' 수상

신형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7/09 [16:28]

임영진 회장, '2018 대한민국 공헌대상' 수상

신형주 기자 | 입력 : 2018/07/09 [16:28]

【후생신보】임영진 대한병원협회장(경희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9일 오후 2시 국회 헌정기념관 대강당에서 '2018 대한민국 공헌대상'에서 의료부문 의료대상을 수상했다.

 

세계청년리더총연맹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공헌대상'은 의료부문을 비롯해 국가공로·과학·경제·교육·입법 등 12개 부문에서 안전문화 확립 및 보건·환경 등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주는 상이다.

 

임영진 회장은 박원순 서울시장(국가공로부문), 조희연 서울시교육감(교육부문), 장병택 서울대 교수(과학기술부문) 등과 함께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임 회장은 임상교수로서 질병 치료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환자중심의 의술을 펼치고 제39대 대한병원협회 회장으로 국민건강 증진과 대한민국 의료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임 회장은 "앞으로 안전한 의료 환경을 조성하고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환자만족을 이끌어낼 것"이라며 "대한민국 의료 분야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대한민국 공헌대상'은 부문별 전문조사위원회에서 추천자의 공적 조서를 바탕으로 철저한 3차 검증과정을 거쳐 수상자가 선정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