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신경성형술 창시자 라츠 박사, 고도일병원 내방
최신 동향 및 새로운 척추수술 후 운동신경 마비시술 소개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18/04/16 [16: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 비수술 척추 치료의 패러다임을 바꾼 신경성형술의 창시자인 라츠 박사(Gabor B. Racz)가 고도일병원을 방문, 신경성형술의 최신 동향을 소개했다.

 

고도일병원(원장 고도일)은 지난 13일 신경성형술의 창시자인 라츠 박사가 병원을 방문, 신경성형술의 최신 동향 및 새로운 척추수술 후 운동신경 마비시술에 대해 강의하고 병원의 의료설비, 치료 프로그램 등을 살펴봤다고 밝혔다.


 

라츠 박사는 지난 2008년부터 지속적으로 고도일병원을 방문해 협진 시술을 이어가는 등 꾸준히 고도일 원장과 의술 교류를 이어어고 있다.

 

고도일 원장은 라츠 박사님가 고안한 신경성형술은 비수술 척추 치료의 패러다임을 바꿨다“17년 전 고도일병원 개원 초기부터 환자의 치료 부담을 줄일 수 있는 신경성형술과 다양한 비수술 치료법을 보급하기 위해 노력해온 결과, 현재는 많은 환자들이 수술 없이 통증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되었고 국내 비수술 척추 치료의 수준도 상당히 높아졌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라츠 박사가 한국에 올 때마다 우리 병원에 오셔서 많은 가르침을 주시는 것에 대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표한다고 말했다.

 

한편 라츠 박사는 지난 번에 고도일병원을 찾았을 때보다 더욱 발전된 모습이 인상 깊다고 밝혔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