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65세 이상 남성, 근육 줄면 건강악화 ‘5배’
근감소증 발생 노인 사망·입원 男 5.18배, 女 2.16배 높아
서울아산병원 이은주 교수팀 “근감소증 예방이 노년 건강 핵심”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18/04/12 [09: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은주 교수                   ▲ 장일영 전임의

【후생신보】 나이가 들면 자연적으로 근육이 줄고 근력도 떨어진다는 생각에 질병으로 인식되지 않던 근감소증이 노년기 건강악화의 지표가 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울아산병원 노년내과 이은주 교수팀(장일영 전임의, 정희원 KAIST 박사)이 평창군 보건의료원과 함께 평창에 거주하는 65세 이상 1,343명의 건강상태를 관찰한 결과, 근감소증이 있는 남성은 근감소증이 없는 남성에 비해 사망하거나 요양병원에 입원할 확률이 5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한 근감소증이 있는 65세 이상의 여성에서도 사망이나 입원할 확률이 2배 이상 높아져 근육의 양과 근력을 키우는 것이 노년기 건강 유지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됐다.

 

근감소증은 만성질환, 영양부족, 운동량 감소 등으로 인해 근육의 양과 근력 및 근기능이 감소하는 것으로 보행속도가 느려지고 골밀도감소 및 낙상, 골절 등의 증상을 보인다.

 

근감소증은 체성분 분석 검사로 근육량을 확인한 후 악력이나 보행속도를 측정하는 간단한 검사로 진단이 가능하지만 노인이 되면 당연히 근육이 줄고 근력도 떨어진다는 생각으로 질병으로 인식되고 있지 않다.

 

지난해에는 세계보건기구인 WHO에서 근감소증을 정식 질병으로 등재하는 등 최근 전 세계적으로 근감소증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다양한 예방 활동과 치료법 개발이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한국인에 맞는 근감소증 진단기준과 노인 건강악화에 대한 영향에 대해서는 연구가 거의 없는 상태였다.

 

이유는 한국 젊은 여성들은 근육이 너무 적고 나이가 들면서 오히려 근육량이 늘어 다른 나라의 기준을 적용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이에 이은주 교수팀은 201410월부터 20178월까지 평창군 65세 이상 노인 1,343(남자 602, 여자 741)의 건강상태를 확인하고 추적 관찰했다.

 

노인들의 평균 나이는 76세였으며 관찰기간동안 29명은 사망하고 89명은 건강이 악화되어 요양병원에 입원했다.

 

관찰 결과, 근감소증이 있는 65세 이상 노인에서 요양병원에 입원하거나 사망할 확률은 남자에서 5.2, 여성에서 2.2배 증가했으며 사망이나 요양병원으로 입원하기 전 상태인 일상생활능력이 떨어지는 장애 발생도 근감소증이 있으면 정상보다 2.15배 증가했다.

 

이번 연구에서는 기존에 사용하던 아시아나 유럽의 근감소증 진단기준이 아닌 우리나라 65세 이상 노인의 새로운 기준이 확인됐다.

 

그동안 한국인은 유럽보다는 아시아의 근감소증의 근육량 감소기준에 맞춰져 있었지만 실제 평창군 노인을 살펴본 결과 아시아 기준과는 차이가 있었다.

 

근육량을 키로 보정해 근감소증을 평가하는 아시아 진단 기준에 의하면 65세 이상 남자는 7.0kg/m² 이하, 여자는 5.7kg/m² 이하가 기준이지만 이번 연구에서는 평창군 남자노인 6.4kg/m², 여자노인은 5.2kg/m² 이하면 근감소증 기준에 해당됐다.

 

연구책임자인 이은주 교수는 근감소증은 환자에게는 심각한 건강부담과 함께 사회적비용이 소요되는 만큼 예방이 중요한데 한국 노인들의 근감소증 기준수치를 확인하고 이에 따른 건강 악화와의 상관성을 밝혔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노인의 근육의 감소는 건강악화와 사망의 직접적인 신호일 수 있으므로 평소 유산소운동과 근력운동을 병행해 예방하고 근감소증이 의심되면 전문의를 찾아 정확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연구결과는 노인의학 분야의 국제학술지인 임상노화연구최신호에 게재됐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