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구파티마병원, ‘뇌졸중과 노화성 난청’ 공개 건강강좌 개최

이상철 기자 kslee@whosaeng.com | 기사입력 2024/06/13 [15:58]

대구파티마병원, ‘뇌졸중과 노화성 난청’ 공개 건강강좌 개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4/06/13 [15:58]


【후생신보】  대구파티마병원(병원장 김선미)은 지난 10일 대구KBS TV공개홀에서 ‘뇌졸중과 노화성 난청’을 주제로 지역주민 대상 공개 건강강좌를 진행했다.

 

1부에서는 신경과 권석경 과장이 ‘뇌졸중, 그 정체는?’이라는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권석경 과장은 “뇌졸중은 발생 시 심각한 합병증 및 후유증을 남길 수 있어 적절한 예방과 증상 발생 시 빠른 대응이 필요하다”라며 “뇌졸중 증상을 발견한다면 최대한 빨리 치료 가능한 병원으로 가는 것이 후유증을 줄이는 데 있어 매우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2부에서는 이비인후과 김성희 과장이 ‘노화성 난청’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는데 김성희 과장은 “총명(聰明)한 삶에 위협이 되는 노화성 난청은 개선이 가능한 질환”이라며 “이를 위해 조기 진단 및 보청기의 조기 청각 재활적 중재가 중요하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공개강좌에는 지역주민 500 여 명이 참석했으며 강의 후 질의응답의 시간을 통해 평소 질환에 대한 궁금점에 대해 바로 물어볼 수 있는 시간도 가졌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