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삼천당, 경구용 GLP-1 美 독점 판매 텀시트 체결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3/26 [11:27]

삼천당, 경구용 GLP-1 美 독점 판매 텀시트 체결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3/26 [11:27]

【후생신보】삼천당제약은 지난 18~21일 뉴욕에서 열린 DCAT(글로벌 제약 산업 컨퍼런스)에 참석해 경구용 GLP-1(세미글루타이드) 비만 및 당뇨 치료제 미국 독점 판매 텀시트(Term Sheet)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삼천당은 작년부터 국가별 파트너사들과 협의를 이어오고 있었는데 이번 컨퍼런스에서 주요 협의를 마치고 지난 25일 미국 소재 글로벌 제약사와 최종 계약을 체결했다.

 

특히, 이번 DCAT에서 여러 글로벌 제약 회사들로부터 자체 개발한 경구용 GLP-1(세마글루타이드) 높은 관심을 받았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삼천당제약 관계자는 “이번 텀시트(Term Sheet) 체결은 당뇨 및 비만 치료제 시장에서 주도적인 위치를 유지하고 있는 제품의 특허 회피 제형(SNAC Free)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하고 있는 것”이라며 “미국 시장에 이어 유럽, 일본 및 비만, 당뇨 환자가 급증하고 있는 이머징 마켓에서도 계약 관련 협의가 활발하게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세마글루타이드는 최근 비만 및 당뇨 치료제 시장에서 가장 주목받는 GLP-1 제제로 일반인들에게는 ‘위고비와 오젬픽(주사제)’, ‘리벨서스정(경구제)’로 알려져 있다. 이 성분은 전 세계적으로 연간 50조 이상 판매되고 있다.

 

오리지널 사는 흡수 촉진제인 ‘SNAC’를 사용해 경구용 세마글루타이드를 개발했다. 이를 통해 비만 및 당뇨병 환자들에게 주사 대신 경구용 제품을 제공함으로써 환자의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킨 것.

 

오리지널사의 경구용 세마글루타이드는 SNAC과 관련한 다수의 제형 특허 관련 미국 포함 글로벌 등록을 완료해 최대 2039년까지 시장 진입 장벽을 구축한 상태로 특허 회피(SNAC Free) 제품을 개발하지 않는 이상 국가별 물질 특허 만료(26년~31년)에 맞춘 시장 진입이 불가능한 상황이다.

 

하지만 삼천당은 “S-PASS 기술 기반의 독자적인 투과제를 사용해 경구용 세마글루타이드 개발에 성공한 만큼 SNAC 관련 제형 특허들과 상관없이 물질 특허가 만료되는 26년부터 조기 판매가 가능할 것”이라며 “50조원 규모 글로벌 시장에서 다년간 제네릭 제품을 판매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DCAT은 미국 디캣(Drug, Chemical & Associated Technologies Association) 협회가 개최하고 있는 대표적인 글로벌 제약 컨퍼런스 중 하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삼천당제약, 비만 치료제, 텀시트, GLP-1, 세미글루타이드, 오젬픽, 리벨서스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