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모야모야병 뇌혈관 우회술, 사망·뇌출혈 발생률 낮춘다

인천성모병원 장동규 교수팀, 전체 사망률 유의하게 감소…진료지침에 기여 기대

이상철 기자 kslee@whosaeng.com | 기사입력 2023/12/29 [10:57]

모야모야병 뇌혈관 우회술, 사망·뇌출혈 발생률 낮춘다

인천성모병원 장동규 교수팀, 전체 사망률 유의하게 감소…진료지침에 기여 기대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3/12/29 [10:57]

▲ 장동규 교수

【후생신보】  모야모야병 환자의 뇌혈관 우회술이 사망률과 뇌출혈 발생률을 현저하게 낮추는 것으로 밝혀졌다.

 

가톨릭대 인천성모병원 뇌병원 장동규 교수(신경외과)팀은 국립건강보험공단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장 교수팀은 모야모야병 환자에서 높은 확률로 발생하는 뇌졸중과 그에 따른 사망 위험을 감소시키기 위해 뇌혈관 우회술의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2006년부터 2019년까지 희귀·난치 의료비 지원제도를 통해 등록된 국내 모야모야병 환자 1만 8,480명을 대상으로 랜드마크 분석을 통해 뇌혈관 우회술 수술 후 4년의 안정 기간을 거친 환자군과 수술을 받지 않은 환자를 비교군으로 뇌졸중 발생률과 사망률을 분석했다.

 

랜드마크 분석은 관찰연구에서 흔하게 발생하는 불멸시간편향을 보정하는 통계학적 분석방법이다.

 

연구 결과, 뇌혈관 우회술을 받은 모야모야병 환자 그룹에서 뇌혈관 우회술을 받지 않은 모야모야병 환자 그룹에 비해 출혈성 뇌졸중의 재발이 감소하고 이로 인해 출혈성 뇌졸중에 의한 사망률과 전체 사망률이 유의하게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장동규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가 향후 모야모야병 환자에게 뇌혈관 우회술이 효과적인 치료법으로써 진료지침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에는 인천성모병원 박현준 레지던트, 연세의대 생명시스템정보학교실 한민경 굣, 명지성모병원 김달수 명예원장, 의정부성모병원 허필우 명예교수․김영우 교수, 은평성모병원 박해관 교수, 부천성모병원 박익성 교수, 나은병원 한영민 원장, 성빈센트병원 성재훈 교수, 서울성모병원 이관성 교수, 대전성모병원 이형진 교수가 참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망막이야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