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전을지대병원 약제급여 적정성평가 1등급

윤병기 기자 yoon70@whosaeng.com | 기사입력 2023/08/02 [09:31]

대전을지대병원 약제급여 적정성평가 1등급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08/02 [09:31]

【후생신보】 대전을지대학교병원(원장 김하용)이 건강정보심사평가원이 시행한 약제급여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

 

대전을지대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급성상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0%(평균 32.36%), 급성하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28.81%(평균 54.06%), 주사제 처방률 1.05%(평균 10.77%)의 점수를 받아 전체 평균에 비해 매우 낮은 처방률을 기록했다.

 

항생제와 주사제 처방률이 낮은것은 약물의 오남용을 하지 않고, 반드시 필요한 환자에게 적절하게 처방해 효과적인 치료를 이루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통한 국민건강증진을 목표로 2001년부터 외래 진료내역 중 원내.외 처방약제 대상으로 약제 급여 적정성 평가를 시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