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명지병원, 코로나 PCR 검사결과 4시간 만에 확인

연중무휴 야간도 운영하는 ‘신속 코로나 PCR 검사센터’ 개소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2/03/02 [14:14]

명지병원, 코로나 PCR 검사결과 4시간 만에 확인

연중무휴 야간도 운영하는 ‘신속 코로나 PCR 검사센터’ 개소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2/03/02 [14:14]

【후생신보】 하루 확진자가 20만 명이 넘어선 가운데 연중무휴로 4시간 만에 코로나 PCR 검사 결과를 알 수 있는 신속 코로나 PCR 검사센터가 문을 열었다.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은 2일 오후 오미크론 확산에 따른 코로나 PCR 검사 수요 폭증으로 인한 검사역량을 대폭 확대하기 위해 4시간 만에 검사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신속 코로나 PCR 검사센터’ 개소식을 가졌다.

 

3일 오전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가는 ‘신속 코로나 PCR 검사센터’는 연중무휴로 오전 8시30분부터 밤 10시까지(일요일은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정부가 정한 ‘PCR 우선순위 검사대상자’는 검사비가 무료이다(진료비 등 별도).

 

명지병원은 신속 진단키트와 실시간 유전자 증폭 장치를 도입, 기존 6~12시간이 소요되던 검사시간을 3~4시간으로 대폭 앞당겼으며, 빠른 검사결과 확인에 따른 환자 격리 및 밀접접촉자 관리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했다.

 

신속 코로나 PCR 검사센터는 일반 환자와의 접촉을 피하기 위해 병원 뒤편 공원에 별도로 설치, 접근 동선을 분리하고, 별도의 전용 주차공간도 확보했다.

 

특히 보건소나 임시검사소 등에서 휴일과 야간, 주말에 검사받기가 어려운 점을 감안, 연중무휴로 운영되는 명지병원 검사센터는 오전 중 일시에 몰리는 검사 수요를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접수창구 8개와 진료실 2개, 검체 채취실 6개를 배치, 운영한다.

 

한편, 명지병원은 코로나19 중증환자치료전담병상, 호흡기발열클리닉, 선별검사소 등을 운영하고 있으며 경기도 거점 및 일반 생활치료센터, 재택치료지원센터, 인천공항 코로나 검사센터 등 코로나19에 대한 전방위적 진료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명지병원, PCR검사, 코로나19진단키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