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성모병원 김양수 교수, 견주관절학회 회장 취임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09:36]

서울성모병원 김양수 교수, 견주관절학회 회장 취임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1/04/02 [09:36]

【후생신보】  김양수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정형외과 교수가 지난달 26~27일 양일간 삼성 코엑스에서 열린 제 28회 대한견주관절학회 춘계학술대회 및 총회에서 회장에 취임했다. 임기는 2021년 3월 말부터 1년간.

 

김양수 교수는 “대한견주관절학회를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기초 및 임상연구를 적극 지원함은 물론, 최고의 전문가 육성을 위한 교육에 힘쓰겠다”며 “세계견주관절 학계에서 대한견주관절학회가 중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활동할 것이며, 국내에서 개최되는 춘계학회를 국제학회로 개최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교수는 가톨릭의대 및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컬럼비아 대학 New York Presbyterian 병원에서 연수를 마쳤다. 전문분야인 오십견, 어깨관절과 관절경전문의 권위자로, 국내 각종 학회에서의 활동을 하고 있으며 다수의 학술상 수상 뿐 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연구와 학회 활동을 활발히 선도하고 있다.

 

한편 대한견주관절학회는 1993년에 창립된 젊은 학회로 어깨나 팔꿈치와 관련된 질환 및 외상 치료의 연구와 발전을 도모하는 학회이다. 역동적인 성장기를 거치며 창의적인 논문과 학술 연구를 통해 2016년 세계견·주관절학술대회(ICSES)의 성공적인 개최를 통해 세계화를 이루어가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