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케다, ‘닌라로’ 보험급여 적용 기념 사내 행사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3/02 [11:59]

다케다, ‘닌라로’ 보험급여 적용 기념 사내 행사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3/02 [11:59]

【후생신보】한국다케다제약(대표이사 문희석)이 경구용 다발골수종 치료제 ‘닌라로’(성분명 익사조밉시트레이트)의 보험 급여 적용을 기념, 지난달 말 임직원 대상 ‘닌라로-라이프(Ninlaro-Life)’ 사내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재발이 잦은 다발골수종 환자의 치료 부담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장기간 치료와 일상을 병행해야 하는 환우들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진행된 이날 사내 행사에서는 다발골수종의 유병률․재발률 등 질환 특징과 환자들의 치료 부담 및 삶의 질 문제에 대한 교육 강의가 진행됐다. 또한 다발골수종 환자 스토리를 담은 영상을 통해 환자들의 삶을 간접 경험하며, 환자들에게 기여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다케다제약 항암제사업부 김정헌 총괄은 “닌라로가 급여 적용되며 복약 편의성을 높인 경구 3제 병용요법의 치료옵션에 대한 접근성이 높아진 만큼, 다발골수종 환자분들의 치료부담 경감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이 함께 노력하자는 의지를 다졌다”고 말했다.

 

닌라로는 다발골수종 치료에서 최초의 경구용 프로테아좀 억제제(PI)로 미국암종합네트워크(NCCN) 가이드라인(ver4. 2021)에서 이전에 한 가지 이상의 치료를 받은 다발골수종 환자 대상으로 우선 권고(Category 1, preferred)되고 있다.

 

이달 1일부터 이전 치료에 실패한 다발골수종 환자 중 레날리도마이드 및 덱사메타손과의 병용요법으로 닌라로를 사용하는 경우에 건강보험 급여가 적용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