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윤덕 이어 우경인 교수, APSOPRS 차기 회장 선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2/19 [09:11]

김윤덕 이어 우경인 교수, APSOPRS 차기 회장 선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2/19 [09:11]

【후생신보】삼성서울병원 안과 우경인 교수<사진>가 지난달 30일, 아시아태평양 성형안과학회(APSOPRS) 총회에서 제 12대 차기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23년부터 2024년까지 2년간이다.

 

APSOPRS는 2000년에 설립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을 대표하는 성형안과학회로 같은 병원에 근무했던 김윤덕 교수가 지난 2006년부터 2008년까지 4대 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우경인 교수는 2010년 아시아태평양 성형안과학회 부회장, 2016년 대한성형안과학회 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우경인 교수는 “2024년 한국에서 개최될 국제성형안과학회를 잘 준비하면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젊은 성형안과 의사들을 위한 교육 기회를 마련하고 다양한 국제 학회를 통해 학술 활동을 증진할 것” 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경인 교수, 아시아태평양 성형안과학회, APSOPRS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