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북대병원 ‘사랑의 헌혈운동’ 실시

코로나19 확산 안정적인 혈액 수급 위해 전 직원 동참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2:03]

전북대병원 ‘사랑의 헌혈운동’ 실시

코로나19 확산 안정적인 혈액 수급 위해 전 직원 동참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1/21 [12:03]

【후생신보】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심화된 혈액 부족 현상에 도움을 주기 위해 병원 본관 앞에서 ‘사랑의 헌혈운동’을 실시했다.

대한적십자사 전북혈액원과 공동으로 실시한 이번 ‘사랑의 헌혈운동’은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으로 더욱 부족해진 혈액의 안정적인 수급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학교의 방학과 추운 날씨로 인해 헌혈자가 감소하는 동절기 시즌과 코로나19 유행의 장기화가 겹치며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혈액수급 비상상황을 함께 극복하고 고귀한 생명나눔 운동을 실천하기 위한 것으로, 전북대병원은 그동안 주기적으로 헌혈운동을 진행해왔다.

 

병원 본관 앞에 설치된 이동 헌혈버스에서 진행된 이날 사랑의 헌혈운동에는 병원 직원을 비롯 내방객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운동에 동참해 생명나눔과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조남천 병원장은  “귀중한 생명을 살리고 따뜻한 사랑을 전달하는 헌혈운동에 자발적으로 동참해준 직원과 내방객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이번 헌혈운동이 수혈이 필요한 환자와 그 가족들에게 큰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