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남대병원 김성완 교수, 국제정신건강조기중재학회 부회장 선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08:55]

전남대병원 김성완 교수, 국제정신건강조기중재학회 부회장 선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1/01/12 [08:55]

【후생신보】  김성완 전남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국제정신건강조기중재학회(IEPA) 부회장에 선출됐다. 임기는 올해부터 4년간.

 

김성완 신임 부회장은 그간 IEPA의 공식 SCI 학술지인 ‘정신건강 조기중재’의 부편집장을 맡으면서 전남대병원 조기중재클리닉의 연구 및 청년정신건강센터 마인드링크 사업 추진 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아 아시아태평양지역을 대표하는 부회장에 선출됐다.

 

또한 미국 국립보건원(NIMH)으로부터 향후 5년간 3,300만 달러(한화 360억원)를 지원받아 한국을 비롯한 호주, 영국, 독일 등 8개국에서 공동 연구로 진행되는 조현병 고위험군 예측연구(PRESCIENT)에 국내에서 유일하게 참여하게 됐다.

 

이같은 김 교수의 활발한 학회 및 연구활동에 힘입어 국제 정신의학연구 발전은 물론, 국내 의료수준 향상과 전남대병원의 국제적 명성 유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IEPA는 전 세계 정신건강전문가 7,000명 이상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는 국제학회로 정신건강질환 초기 단계 치료로 회복을 추구하는 연구와 사업에 대한 국제적 협력을 위해 지난 1998년 설립된 세계적 학회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