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심평원, 코로나19 지역 공공의료원 지원 앞장서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12/01 [10:54]

심평원, 코로나19 지역 공공의료원 지원 앞장서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12/01 [10:54]

【후생신보】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평원)은 지난달 27일 코로나19 방역에 노력하는 공공의료원 의료진을 위해 강원도 5개(원주, 강릉, 속초, 삼척, 영월) 의료원에 방역키트 1,000개를 후원했다.

 

이번 방역키트 후원은 10월 한 달간 실시된 임직원 걷기 캠페인 ‘HIRA인 한마음 워킹챌린지’와 연계해 기획됐다. 

 

‘HIRA인 한마음 워킹챌린지’는 임직원들의 걷기를 통해 목표 1억 걸음을 모으는 환경보호 및 비대면 기부 캠페인으로, 행사기간 동안 임직원 1,728명이 동참해 목표 걸음 수 대비 250%를 초과한 총 2억 5천여걸음을 달성해 기부재원을 마련했다.

 

이에 앞서, 10월에는 강원지역 5개 공공의료원에 3,000만원을 후원해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소외계층에게 의료비를 지원한 바 있다.

 

박인기 기획조정실장은 “심평원은 앞으로도 코로나19 방역과 치료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사회 공공의료원 지원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코로나19, 공공의료원, 방역키트, 워킹챌린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