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H+양지병원, KHC2020 영상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11/27 [09:26]

H+양지병원, KHC2020 영상공모전 최우수상 수상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11/27 [09:26]

【후생신보】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병원장 김상일) 이 대한병원협회 국제학술대회인 KHC 2020 (Korea Heaithcare Congress 2020) 이 주최한 ‘슬기로운 코로나 생활’ 영상공모전 에서 베스트이노베이션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KHC2020 코로나 특별세션’ 을 통해 온라인으로 펼쳐진 행사에서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프로세스 창조적 혁신 사례’ 로 ’감염안전진료부스인 워크스루의 성공스토리를 담은 동영상을 선보였다. ‘우리의 워크스루, 세상에 희망을’ 이라는 타이틀로 공개된 이 병원 동영상은 사랑과 따뜻함, 소통, 공감의 상징인 ‘손’ 을 주제로 스토리를 구성했다.  


병원 홍보실 관계자는 “‘코로나 19’ 감염이 확산되는 가운데 병원 의료진과 직원들이 난관을 이겨내고 협업으로 이뤄낸 워크스루 개발 과정과 급박한 상황에 대응하며 워크스루를 진화, 발전시킨 모습을 역동적으로 표현했다.“ 고 설명했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지난 3월 ‘코로나19’ 가 확산되는 상황에서 많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세계 최초의 워크스루를 개발, 국내외 화제가 되며 K-방역을 대표하는 혁신 병원으로 성장했다. 


김상일 병원장은 “혁신은 거대한 자본과 비용이 필요한 것이 아니며 실패의 두려움 없이 의지와 도전 정신으로 거침없이 문제를 해결하고 사람에게 희망을 주며 함께 하는 것이 진정한 혁신이라는 메시지를 담고 싶었다.” 라며  “코로나19 3차 대유행의 어려운 시기이지만 다시 한번 힘을 내어 지치지 않고 끝까지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소감을 전했다.

 

** 공모영상 링크  (동영상 타이틀 : 우리의 워크스루, 세상에 희망을).

https://www.youtube.com/watch?v=F4iE0MHXQG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