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19일부터 어르신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사업 시작

질병청, 혼잡한 시행 첫날 대신 건강상태 좋은날 접종 권고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15:36]

19일부터 어르신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사업 시작

질병청, 혼잡한 시행 첫날 대신 건강상태 좋은날 접종 권고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10/16 [15:36]

【후생신보】 질병관리청(청장 정은경)은  어르신 대상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지원 사업을  19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시행 초기 접종 쏠림 현상을 예방하기 위해 연령대를 구분함에 따라, 만 70세 이상은 10월 19일(월)부터, 만 62세~69세는 10월 26일(월)부터 접종을 받을 수 있다.

 

접종 대상자는 건강상태가 좋을 때에 예방접종을 받는 것이 좋으며, 혼잡을 피하고 장시간 기다리지 않도록 시행 초기 며칠은 가급적 피하고, 사전 예약(가족 등이 비회원신청으로 대리 예약 가능)을 하고 방문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의료기관 방문 시 마스크 착용, 올바른 손씻기 등 의료기관 방문 시 지켜야 할 사항과 대기시간을 줄이기 위해 혼잡한 시간 방문을 피하고 대기 시 일정한 거리두기를 꼭 지켜주시길 당부했다. 


이와 함께, 질병관리청은 만 62세 어르신 대상 사업 시행에 차질이 없도록 인플루엔자 백신 수급 상황 등을 점검했다.

 

전체 유통량은 2,898만 도즈로써, 전년대비(‘19-’20 유통량 2,391만 도즈) 507만 도즈가 증가한 규모이다.

 

15일 기준, 출하 승인 완료된 인플루엔자 백신 총량은 2,929만 도즈이며, 수거·회수량 106만 도즈를 제외한 국가 조달 물량 백신은 1,218만 도즈이고, 대부분 10월 16일까지 보건소 및 지정의료기관에 공급이 완료될 예정이다.

 

인플루엔자 백신 유통과 관련하여 수거 대상 백신은 10월 12일까지 수거가 완료되었고, 한국백신사 회수 대상 백신은 10월 16일 기준 회수 완료할 예정이다.

 

질병관리청은 일부 의료기관에서 생후 6개월 이상 만 12세 이하 대상 국가예방접종사업 물량이 부족한 상황이 제기되는 것과 관련하여,  12세 이하 어린이는 지정의료기관이 자체 구매한 백신으로 접종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의료기관별로 백신 보유량과 접종실적이 달라 일부 의료기관은 보유량이 일찍 소진될 수 있다.

 

이에, 지역 보건소가 의료기관별 인플루엔자 백신 공급 내역과 접종 현황 등을 질병통합관리시스템을 통해 파악하여, 예방접종 가능한 의료기관을 적극 안내하도록 하였다.

 

어린이 예방접종사업 지정의료기관은 전국에 총 10,207개소로, 소아청소년과의원, 이비인후과의원, 가정의학과의원, 내과의원 등이 있어, 관할 소재지 보건소를 통해 접종 가능한 지정의료기관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지정의료기관이 개별적으로 구매한 백신으로 12세 이하 어린이 및 임신부 대상으로 무료접종한 경우, 백신 비용은 제조ㆍ도매상이 정부 단가 기준으로 구매 가격을 산정해주고 있으니, 필수 접종 대상자들이 우선 접종받을 수 있도록 지정의료기관에 협조 요청했다.

 

인플루엔자 백신 수급 상황에 대응하기 위하여 지속적으로 접종률 추이 및 백신 공급 내역 등 모니터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질병관리청은 올해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인과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이상반응 신고는 총 314건(10.15. 17시 기준)으로 중증이상반응 신고 건은 없다고 밝혔다.

 

이 중, 백신 유통 및 백색 입자 관련 수거·회수 대상 백신 접종  이상반응 사례 신고는 76건으로 주된 증상은 대부분 국소반응, 발열, 알레르기 등의 경증이었다.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겨울철 건강을 지키는 가장 확실한 방법이고, 면역력이 떨어지는 어르신은 예방접종 받을 것을 적극 권장하고, 보건소 및 지정의료기관에서도 우선접종대상자가 접종받을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