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중앙대병원·필립스코리아, CT분야 임상 연구 협력 체결

CT 레퍼런스센터 협약으로 CT 관련 공동 임상연구 및 교육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8/13 [09:39]

중앙대병원·필립스코리아, CT분야 임상 연구 협력 체결

CT 레퍼런스센터 협약으로 CT 관련 공동 임상연구 및 교육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0/08/13 [09:39]

【후생신보】 중앙대학교병원(병원장 이한준)이 12일 ㈜필립스코리아와 영상의학 분야의 발전을 위한 CT 공동 연구 및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자리에는 중앙대병원 이한준 병원장, 영상의학과장 박성빈 교수, 최병인 석좌교수와 필립스코리아 김동희 대표이사, 박재인 본부장, 신성훈 CT총괄매니저 등이 참석한 가운데, CT 임상연구 협력 체결 협약식과 함께 영상의학과 CT 레퍼런스센터(Reference Center) 현판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으로 중앙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는 필립스코리아 ‘CT 레퍼런스센터(Reference Center)’가 되어, 필립스코리아와 협력해 CT를 활용한 다각적인 임상연구와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향후 필립스의 최상위 기종인 ‘아이콘 스펙트럴 CT(IQon Spectral CT)’를 활용해 ▲스펙트럴 데이터를 통한 임상 검증 ▲새로운 CT 영상 기법에 관한 공동 연구 ▲임상적 자문 ▲대내외 트레이닝 지원 ▲국내외 의료 기관 현장 방문 등을 위한 상호 지원 및 협력을 약속했다.

 

이날 자리에서 중앙대병원 영상의학과장인 박성빈 교수는 “CT는 영상의학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핵심 장비인데, 필립스의 최첨단 CT 기술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다각적인 임상연구 및 교육 협력을 통해 CT 영상 정보의 가치를 향상하고 의학 발전과 환자들의 건강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필립스코리아 김동희 대표는 “최적의 진료 인프라를 바탕으로 환자 중심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앙대학교병원과 CT 연구에 협력할 수 있어 기쁘다”며, “영상진단솔루션 분야에서 오랜 기간 쌓아온 필립스의 경험과 풍부한 인적, 기술적 자원을 제공해 임상에서 CT의 역할이 한층 확대될 수 있도록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앙대병원 영상의학과는 올해 2월 필립스의 ‘아이콘 스펙트럴 CT(IQon Spectral CT)’를 도입해 기존 CT와 같은 촬영 방법으로 단 한 번만 스캔해도 일반 CT 영상과 인체 내부 조직의 구성 물질 정보를 담은 스펙트럴 데이터를 동시에 수집하고 검사 빈도를 줄임으로써 방사선 피폭을 최소화한 CT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