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톨릭학원 보직 사제단, 은평성모병원 발전기금 전달

3개월간 급여 20% 기부, “새로운 의료 기준 만드는 병원 발전 기대”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7/10 [17:19]

가톨릭학원 보직 사제단, 은평성모병원 발전기금 전달

3개월간 급여 20% 기부, “새로운 의료 기준 만드는 병원 발전 기대”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7/10 [17:19]

【후생신보】  학교법인 가톨릭학원 법인 보직 사제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은평성모병원의 발전을 위해 급여를 기부했다.

 

가톨릭학원 상임이사 손희송 베네딕토 주교는 지난 7월 2일 법인 회의실에서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에게 발전기금을 전달했다.

 

은평성모병원에 전달된 이번 발전기금은 상임이사 손희송 주교를 비롯한 법인 보직 사제 5명이 코로나19 대응 모범 사례로 꼽히는 은평성모병원을 위해 3개월간 급여 20%를 반납해 마련했다.

 

손희송 주교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 헌신적으로 환자를 대하는 의료 현장의 어려움을 분담하고자 급여 중 일부를 십시일반해 힘을 보태기로 했다”며 “은평성모병원이 우리나라 의료의 새로운 기준을 만드는 병원으로 발전하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