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북삼성병원, 최첨단 의료장비 잇따라 도입

국내 최고 사양 ‘MRI’, 최첨단 치료기 ‘트루빔 에스티엑스’ 가동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07/06 [16:29]

강북삼성병원, 최첨단 의료장비 잇따라 도입

국내 최고 사양 ‘MRI’, 최첨단 치료기 ‘트루빔 에스티엑스’ 가동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07/06 [16:29]

【후생신보】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원장 신호철)은 의료 질 향상과 환자의 편의성 증대를 위해 최첨단 장비를 도입했다.

 

강북삼성병원은 먼저 최신 암 치료용 선형가속기 ‘트루빔 에스티엑스(TrueBeam STx)’를 오늘 6일부터 가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현존하는 암 치료용 선형가속기 중 국내 최고 사양인 이 장비는 하이퍼아크 솔루션이 장착되어 다발성 뇌전이암의 방사선 수술이 가능하며, 감마나이프를 포함한 기존치료 방식과 비교해 비침습적 치료가 가능하다. 따라서 종양에만 집중적으로 타격하는 초정밀 방사선 수술로 부작용은 감소시키고 암세포만 효과적으로 치료를 할 수 있다는 것이 이 장비의 장점이다.

 

또한 지난달 29일에는 영상의학과 신규 MRI 3.0T를 추가 도입한 바 있다. 이 장비는 첨단 MR 이미지 테크닉을 제공하여 진단의 정확성 향상에 기여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촬영 속도가 향상됨에 따라 검사 시간을 감소 시켜 환자에게 빠르고 편안한 검사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북삼성병원 신호철 원장은 “최첨단 의료장비 도입은 의료 질 향상과 동시에 환자 만족도를 향상시킬 것”이라며 “앞으로도 환자의 편의성과 만족도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최상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